'막강 포병' 전통계승 자신

'막강 포병' 전통계승 자신

민경철(88.11충북) 10 29,666 2010.03.15 14:51
 "포대 사격준비 끝!"
 "2분 23초, OO포대 합격!"

 육군7사단 포병연대는 지난 5일 사단 관할 내 안흐기 진지에서 6.25전쟁 60주년을 기념하는 특별한 행사를 열었다. 여군은 물론 의무, 부관, 화학, 수송 등 40여명의 비포병 간부가 참가한 가운데 105mm,155mm 견인포 포술경연대회를 개최한 것.

 이번 대회는 6.25전쟁 당시 춘천지구 전투에서 군의관까지 가담해 포사격을 함으로써 적의 공격을 사흘동안 지연, 북한군의 남침계획 자체를 전면적으로 수정케 하는 데 결정적인 기여를 한 16포병대대의 명예로운 전통을 계승하기 위해 마련됐다.

 대회는 단순 보여주기식 행사가 아닌 포병 주특기 측정 방식을 그대로 적용해 진행했다. 참가자들은 진눈깨비가 내리는 진흙탕에서 사격 반동으로 발생하는 표적 오차를 최소화하기 위해 해머로 철주를 박고 사격제원을 입력, 탁월한 사격절차 임무수행 능력을 보였다.

 또 평가관들은 날카로운 눈매를 번뜩이며 비포병 간부들의 일거수일투족을 세심히 관찰하는 등 영하의 경연장을 뜨겁게 달궜다.

 비포병 간부들은 이번 대회를 위해 지난 한 달 동안 자유시간을 반납하고 교관과 함께 사격준비 절차 숙달에 심혈을 기울였다. 그 결과 모든 포대가 3분 이내에 완벽히 포를 방열했을 뿐만 아니라 몇몇 간부들은 전과(轉科)해도 되겠다는 칭찬을 받을 정도로 뛰어난 기량을 발휘해 주위를 놀라게 했다.

 대회에 참가한 변성수(중위)군의관은 "처음에는 내가 왜 이런 걸 해야 하는지 의문을 가졌던 게 사실"이라며 "그런데 막상 경험해보니 장병들이 어떻게 훈련하고 어떤 과정에서 부상을 당하는지 알게 돼 치료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대회를 주관한 김기호(대령.학군23기)포병연대장은 "비포병 간부들에게 포병 임무수행의 이해를 돕고자 대회를 제안했는데 뛰어난 실력을 보여줘 주특기 간부들이 긴장해야 할 것 같다"고 웃음 지은 뒤 "선배 전우들이 올린 혁혁한 전공을 이어 가기 위해 일발필중 백발백중의 화력지원태세를 완비하겠다"고 다짐했다.

 치열한 경쟁이 끝나고 공정한 심사 결과, 최우수포병대대의 권좌는 일사불란한 팀워크를 선보인 56포병대대가 차지해 4박 5일의 포상휴가를 받는 기쁨을 누렸다.   

                                                                                                 정의훈 기자

                          Copyright (c) 2009 DEMA All rights reserved.

Comments

민경철(88.11충북) 2010.03.15 14:55
윗사진을 보아서는 분명 637FA이고..... 무쟈게 고생들 하셨겠네요. 화포는 차이가 있지만 노대흥 선배님께선 저거 대략 아실 겁니다. 아래 사진에는 저 자대에 전입했을 당시에는 알파 선임하사이셨고 후에 부라보와 본부 인사계이셨던 이원학원사님(백종현선임하사님 바로 고참일 겁니다)이 측정관이시네요. 어느 새 白髮이 늘어 가시네요. 아직은 그래도 童顔이시던데....
백정신(85.01서울) 2010.07.28 19:22
155M 신형 자주포 동계진지에서 8발 쏘아봤는데 87년7월 재대 말년에 RCT훈련중에 ..... 신형 사진도 집에 있습니다.
이원학 중사가 저렇게 살이 쪘나..세월이 빠르네요... 한번 보고싶기도 하네요...
노대흥(82.03부산) 2010.03.15 15:34
윗사진을 보니 옛날 추억이 되살아 납니다.
화포는 좀 다르지만 저런행동으로 곡사포/직사포를 방아쇠끈을 많이 잡아 당겼답니다.
민경철(88.11충북) 2010.03.15 18:00
장약 남으면 그걸로 반합이나 뽀글이통, 찜통에 라면이나 닭도리탕...... 그립습니다. 원천리가......ㅋㅋ
손은석(97.05서울) 2010.03.15 23:49
어쩐지 장소가 낯익다 했더리,  FTX 했던 원천리군요.
장석완(96.11부산) 2010.03.16 00:09
그건또뭔데?
손은석(97.05서울) 2010.03.16 01:21
어헐. 선배님 전역 전에도 했을긴데요. 98년 10월, 11월에  FTX 분명히 했는데. 기억 안 나십니까? 권영기 병장님이 그것 때문에 진급했잖아요.
장석완(96.11부산) 2010.03.16 00:10
포가 나왓으니 우리 노대흥 선배님 예전 기억이 가물가물..
청춘을 ~돌려 다오~이히히히~아싸!!
최종헌(94.04서울) 2010.03.16 09:24
좋은 행사네요.
아래 105mm 포는 어느 포대것을 가지고 온 걸까요?
아마도 16대대 전통이니 16대대 포를 가지고 왔겠네요.

후배들 포 수입하느라 힘들었겠네요.
민경철(88.11충북) 2010.03.16 16:46
그랬겄쥬. 강중유 잔뜩 매겨서 포구수입하면 기막힌 모습 볼 수 있쟎우?
번호 포토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02 신병교육대 여군소대장 윤보영 중위 댓글+5 칠성관리자 2006.10.11 72194
901 육군칠성부대 5연대 전군 最古 60돌 댓글+1 칠성관리자 2006.03.23 69858
900 칠성부대 위문공연 칠성관리자 2007.03.06 67742
899 평양입성 선봉 부대 : 증언 자료 댓글+1 칠성관리자 2006.04.23 67386
898 1950.10 평양 - 시가지에 들어서는 국군7사단장 댓글+1 칠성 2006.06.21 67050
897 육군7사단 독수리연대 ‘주파리 체육 공원’ 개장 댓글+9 칠성관리자 2006.10.11 66467
896 경축 - 합참의장 댓글+7 칠성관리자 2006.11.15 63339
895 7사단 저격병 훈련 칠성관리자 2006.07.16 62952
894 칠성부대 창설 57周 기념행사 칠성관리자 2006.06.21 61168
893 건군 58주년 대통령 부대표창-육군7사단 칠성관리자 2006.10.11 57802
892 제7보병사단 -칠성부대-( 저격수 양성교육 실시 )90년대 이후 일반 보병부대서 양성된 사례 없어..) 댓글+3 정유광(03.10경기) 2009.01.11 30305
열람중 '막강 포병' 전통계승 자신 댓글+10 민경철(88.11충북) 2010.03.15 29667
890 제7 보병사단 "칠성부대" 수색대대 댓글+18 칠성 2009.06.24 23858
889 육군 7사단 새해 뜀걸음 결의다짐 댓글+14 민경철(88.11충북) 2010.01.04 23332
888 최전방 GP 최고 몸짱을 찾아라 댓글+4 칠성 2009.01.16 22844
887 육군7사단 공병대대, 으뜸봉사단체로 선정 댓글+2 민경철(88.11충북) 2011.10.19 22739
886 친구->전우->전문하사 임관까지 '인연' 댓글+10 민경철(88.11충북) 2009.11.26 21934
885 육군 7사단 DMZ 수색작전 댓글+3 민경철(88.11충북) 2010.05.27 20394
884 7사단 전방 초소에서 본 북측 초소 댓글+10 칠성 2009.01.05 18608
883 육군 7사단 백암사 손은석(97.05서울) 2010.08.16 17483
882 춘천지방회 제7보병사단 신병교육대 진중 침례식 댓글+1 칠성 2009.08.24 17345
881 자신과의 싸움부터 승리… 백암산 천리행군 댓글+1 이주석8202강원 2012.04.30 17009
880 안타까운 그들 - List of Injury & Death 칠성관리자 2007.07.31 16556
879 신임사단장 원홍규소장 취임 댓글+1 민경철(88.11충북) 2011.04.29 16522
878 전선 이상무! 민경철(88.11충북) 2011.01.13 16006
877 `우리 부대 전투력은 내 손안에 달려있다' 댓글+1 정유광(03.10경기) 2010.04.07 15936
876 최전방 GOP 근무 병사들은 휴식시간에 뭘 할까? 댓글+10 칠성 2009.07.20 15904
875 원홍규 7사단장 “군장병 안내소는 장병과 군민의 소통 사랑방” 민경철(88.11충북) 2011.12.06 15894
874 육군 칠성부대, 평양 선두 입성 60주년 기념행사 민경철(88.11충북) 2010.10.19 15726
873 전방은 초병·난방은 보일러병이 지킨다 댓글+1 칠성 2007.11.12 15645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14 명
  • 오늘 방문자 698 명
  • 어제 방문자 674 명
  • 최대 방문자 1,022 명
  • 전체 방문자 1,513,482 명
  • 전체 게시물 30,416 개
  • 전체 댓글수 50,279 개
  • 전체 회원수 2,755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광고 / ad
    Previous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