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처 "군부대서 '리카리카'로 난리 났죠…신곡은 더 잘됐으면"
칠성소식

네이처 "군부대서 '리카리카'로 난리 났죠…신곡은 더 잘됐으면"

10개월 만 신보서 구미호로 변신…"후회 없도록 최선 다할게요"

네이처 "군부대서

"'리카 리카'라는 노래를 받았을 때 '이걸 어떻게 소화하지?' 하고 걱정했는데 잘 됐잖아요.

이번에는 조금 더 잘됐으면 좋겠어요.

" (유채)
걸그룹 네이처는 6일 세 번째 미니음반 '네이처 월드 : 코드 더블유'(NATURE WORLD : CODE W) 발매 기념 인터뷰에서 "이번 노래는 '리카 리카'보다 노래가 더 좋다"며 "후회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광고

이번 신보는 지난 1월 스페셜 앨범 '리카 리카'(RICA RICA) 이후 10개월 만에 내놓는 작품이다.

독특한 아프리카 리듬을 기반으로 한 '리카 리카'는 생소하면서도 중독적인 멜로디와 쉴 새 없이 발을 움직이는 안무가 입소문을 타며 화제를 모았다.

네이처는 '리카 리카'의 기세를 이어 새 미니음반 타이틀곡 '림보'(LIMBO) 역시 중독적인 멜로디로 무장하되, 전작과는 달리 고혹적인 매력도 덧씌워 흥행몰이에 나섰다.
 

'림보'는 사랑에 빠지는 과정을 아슬아슬한 림보 게임에 빗댄 노래로, 과감하게 자신의 감정을 드러내는 당찬 모습을 구미호에 빗대 표현했다.

멤버 로하는 "틱톡 등으로 따라 하는 챌린지가 많다 보니 안무 역시 중독성을 넣어서 모든 이가 따라 할 수 있도록 트렌디하게 짜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소희는 "이번 콘셉트는 구미호인데, 멤버마다 매혹적인 구미호의 모습을 보여드리려 노력했다"고 소개했다.
 

네이처는 '리카 리카'가 온라인 공간을 중심으로 인기를 끌면서 군부대 공연 등에서도 폭발적인 반응을 얻었다고 했다.

객석을 가득 채운 장병들이 전투화를 신은 채 '리카 리카'의 발재간 안무를 다 따라 하더란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지난 3년간 무대 기회가 꽉 막힌 터에 이 같은 열광적인 호응에 멤버들은 기쁨과 함께 먹먹함이 밀려들어 왔다고 했다.
 

소희는 "7사단 부대를 갔는데 '리카 리카'를 모르는 분이 아무도 없었다"며 "다음 곡으로 '리카 리카'를 한다고 하니 난리가 나더라. 춤을 따라 추라고 말했는데 무대 앞으로 다들 나오시는 바람에 매니저와 경호원분들까지 당황할 정도였다"고떠올렸다.

하루 역시 "'리카 리카'라는 곡이 개인적으로 재미있기는 하지만 사람들에게 어떻게 들릴지 걱정도 많이 하면서 무대를 했다"면서도 "노래를 마치고 보니 사람들이 이 곡을 알아봐 주셔서 너무 기분이 좋았다.

'리카 리카'가 마음에 드는 순간이었다"고 말하며 웃었다.

"'리카 리카'가 나왔을 때 (콘셉트가 익살스럽다 보니) '응원한다', '안타깝다'는 댓글이 많았어요.

하지만 우리는 대중 가수잖아요? 가수가 하고 싶은 노래를 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우리를 알리는 것이 우선이라고 생각해요.

그래서 그런 노래를 부를 때도 힘들거나 그러지는 않았어요.

" (새봄)
'림보' 역시 전작과 마찬가지로 고난도의 안무를 자랑한다.

'리카 리카'가 발재간이 핵심이었다면 이번에는 하반신은 물론 상체도 사용하기에 난이도가 2배란다.

'림보'라는 제목처럼 유연함을 요구하는 안무라고 소개했다.

소희는 그렇지만 "'리카 리카'를 경험해보니 이 세상 어떤 안무가 우리에게 오더라도 다 할 수 있는 경지에 오지 않았나 싶다"며 "세상에 무서운 게 없어졌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하루는 "뮤직비디오에는 없는데 뒤로 넘어간 상태에서 상체만의 힘으로 바로 올라오는 어려운 안무가 있다"며 "무대에서 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귀띔했다.

이들은 일본에서 같은 소속사 가수들과 합동으로 펼치는 4천석 규모의 콘서트와 국내 팬 미팅도 예정하고 있다.

코로나19 사태로 3년 만에 팬들을 만나는 자리다.

로하는 "비대면과 대면은 무대에서 보여드리는 에너지나 팬이 우리에게 주는 에너지가 확실히 다르다"며 "대면으로 할 때는 팬들의 함성 덕분에 힘이 난다.

그간 팬들을 못 봐서 너무 아쉬웠기에 이번 기회에 제대로 보여드리고자 한다"고 각오를 다졌다.

"이번 활동이 끝나면 멤버들과 연말 회식을 거창하게 해 보고 싶어요.

그간 코로나19 사태로 인원 제한이 걸려서 멤버 전부가 모이기 어려웠거든요.

'리카 리카'보다 조금 더 '핫'(HOT)한 반응도 얻어보고 싶습니다.

하하." (로하)


/연합뉴스 

Comments

최장옥9710서울 11.08 18:07
우리때는 비비......
손은석9705서울 11.09 00:17
그게 이거.

https://www.7-star.net/bbs/board.php?bo_table=hall_music&wr_id=628&sfl=wr_subject&stx=%EB%B9%84%EB%B9%84&sop=and
손은석9705서울 11.09 00:17
https://www.7-star.net/bbs/board.php?bo_table=hall_music&wr_id=3330  이게 쟤들이 부른 노래라고 합니다. 리카리카.
최봉준8503경남 11.09 08:04
쟈들이 누구???
최재권8509울산 11.09 15:52
우리 때는 나미의 빙글빙글. 신교대 있을 때 위문공연 왔는데 아주 끝났지요.
번호 포토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23 최전방 장병 226명 도전 댓글+1 칠성 11.24 34
922 전북지역 학군단·도민 등 '내고향 전적지 바로알기' 체험 가져 칠성 11.24 22
열람중 네이처 "군부대서 '리카리카'로 난리 났죠…신곡은 더 잘됐으면" 댓글+5 칠성 11.08 84
920 68년 만에 화랑무공훈장 주인 찾았다…하진부리전투 전사 송병선 하사 칠성 11.08 60
919 6·25때 손·발톱만 돌아왔던 故송병선 하사 칠성 11.08 57
918 육군 7사단 호국훈련 댓글+1 칠성 11.02 106
917 호국훈련 마지막 날… K-55A1 자주포 사격 댓글+1 칠성 11.02 92
916 확진자 쏟아진 화천 군부대...확진병사 "약도 안주고 방치" 댓글+1 칠성 10.29 114
915 육군 7사단(칠성부대), 홈커밍데이 개최 칠성 10.20 140
914 '중금속 물' 마신 장병들... 군용수도서 비소·망간 검출 칠성 10.19 111
913 10월 3주 엔지니어링 주간 입낙찰 동향 칠성 10.19 99
912 국가보훈처·육군 7사단, 홈커밍데이 개최 댓글+2 칠성 10.18 144
911 벼랑끝 군납농가 “군급식 조달체계 정상화 이행하라” 촉구 댓글+2 칠성 10.11 118
910 화천군, 군부대 페스티벌 개막…최전방 상경기 '기지개' 칠성 10.11 139
909 제7회 군 장병 독후감 및 군인가족 생활수기 공모전 대상에 장서광 일병·정미교 씨 칠성 10.11 116
908 화천군, 군(軍)페스티벌 3년 만에 개최 칠성 10.11 122
907 한국전쟁서 전사한 참전용사, 70년 만에 훈장 받아 댓글+1 칠성 10.11 107
906 접경지역 軍페스티벌 3년 만에 재개…지역경제도 '후끈' 칠성 10.11 98
905 한국전쟁서 전사한 참전용사, 70년 만에 훈장 받아 칠성 10.11 99
904 70년만에 한국전쟁 참전 용사에게 훈장 수여 칠성 10.11 100
903 칠성페스티벌 드림콘서트 칠성 10.11 120
902 “지역농산물 외면하는 군부대 쓰레기, 국방부로 가져가라” 가두시위 칠성 10.04 166
901 한국전쟁 유해 발굴, 남북한 출신 청소년 "이 땅에 평화를" 칠성 10.04 186
900 44년간 누명 썼던 어느 신부님의 한(恨) 댓글+3 칠성 10.04 230
899 무협·7보병사단 54년 걸친 ‘특별한 인연’…사무용 가구 기증, 위문·초청 행사로 ‘끈끈’ 칠성 10.04 168
898 15번째 대통령 부대표창 수상 댓글+4 민경철8811충북 10.01 218
897 7사단 6·25 전사자 유해발굴 개토식 칠성 09.29 151
896 "마지막 한 분까지 가족 품으로" 육군 7사단 화천서 유해 발굴 댓글+1 칠성 09.29 192
895 "마지막 한 분까지 가족 품으로" 육군 7사단 화천서 유해 발굴 칠성 09.29 180
894 "마지막 한 분까지 가족 품으로" 육군 7사단 화천서 유해 발굴 칠성 09.29 218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74 명
  • 오늘 방문자 344 명
  • 어제 방문자 499 명
  • 최대 방문자 1,022 명
  • 전체 방문자 1,541,015 명
  • 전체 게시물 31,142 개
  • 전체 댓글수 51,605 개
  • 전체 회원수 2,762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광고 / ad
    Previous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