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군7사단 이예지 중위·25사단 박미연 중사

육군7사단 이예지 중위·25사단 박미연 중사

육군7사단 이예지 중위·25사단 박미연 중사
소아암 환자 위해 정성껏 기른 모발 기증 

 

이예지 중위

이예지 중위


소아암 환자를 위해 소중히 길러온 머리카락을 잘라 기증한 여군들의 사연이 뒤늦게 알려져 감동을 주고 있다. 미담의 주인공은 육군7사단 정보통신대대 이예지 중위와 육군25사단 계룡연대 박미연 중사.

이 중위는 지난 14일 약 26㎝의 머리카락을 잘라 소아암 환자에게 특수 가발을 기증하는 전문단체 ‘어머나(어린 암 환자를 위한 머리카락 나눔) 운동본부’에 기부했다.

이 중위의 모발 기부는 처음이 아니다. 그는 2018년 3월에도 머리카락을 잘라 기부했다. 모발은 한 번 기부하려면 긴 시간이 걸린다. 관리에도 정성을 들여야 한다. 파마·염색·시술 등으로 인한 화학 성분이 없는 25㎝ 이상의 자연모여야만 가능하기 때문이다.

또한 이 중위는 이웃사랑을 실천하겠다는 다짐으로 2011년 헌혈과 인연을 맺었다. 현재 52회를 달성했고, 올해 2월 대한적십자사로부터 헌혈유공 금장을 받았다. 더불어 장기기증 희망 등록, 월드비전 후원 등의 선행을 이어가고 있다.

박미연 중사

박미연 중사


박 중사도 최근 4년 동안 기른 머리카락 30㎝를 잘라 ‘어머나 운동본부’에 보냈다. 그는 어린 시절 아버지의 암 투병으로 병원과 집을 오가며 주변에 어려운 이웃이 많다는 걸 체감했다. 이때부터 ‘작은 나눔을 조금씩 실천하자’는 마음을 먹었다.

학교 근처 요양원에서 봉사활동을 시작한 그는 조혈모세포 기증, 헌혈 17회, 사후 장기기증 서약 등의 나눔 활동을 펼쳤다. 그러던 중 항암 치료 과정에서 발생하는 탈모로 고통받는 환자들이 있다는 것을 알고 모발을 기부하기로 했다.

이 중위와 박 중사는 “병마와 싸우고 있는 아이들에게 작은 도움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머리카락 기부를 결심했다”고 말했다. 윤병노 기자


윤병노 기자 < trylover@dema.mil.kr >

Comments

손은석9705서울 08.25 15:29
이야. 역시 통신대대.
조진현9802서울 09.04 12:12
저는 기부하고싶어도 머리숱이 없어서 그만
하..모발모발~
최봉준8503경남 09.04 12:16
저는 저 중에 2개 하다가 1개만 해당되네요,,, 헌혈은 20번정도 했었는데 혈압땜시 요즘은 안된다고 하고,,ㅎㅎ 장기기증은 아직 겁나서 월드비전,적십자,노무현재단 ,경실련, 등에 기부만 하고 있네요,, 남자이니 머리카락 기부는 언감생심이고요,,직업특성상 머리 기르면 혼나는 직업이라  ㅎㅎㅎ
손은석9705서울 09.04 16:22
와. 헌혈을 20회나. 대단하십니다.
번호 포토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34 화천 7사단장 플라워 버킷 챌린지 참여 손은석9705서울 09.11 115
733 화천소방서, 개청 1주년을 돌아보며 칠성 09.09 105
732 전복 차량 모녀 구한 한동길 중사 ‘포스코히어로즈’ 칠성 08.25 200
열람중 육군7사단 이예지 중위·25사단 박미연 중사 댓글+4 칠성 08.25 275
730 포스코청암재단, 전복 차량서 모녀 구한 한동길 중사 포스코히어로즈 선정 칠성 08.25 185
729 6·25전쟁 무공수훈자 그날의 증언 칠성 08.11 187
728 자랑스러운 637포병!!(구 왕자포) 댓글+2 조진현9802서울 07.31 281
727 강원제대군인지원제도 홍보활동 댓글+3 칠성 07.28 249
726 6·25 마지막 전투 ‘425고지 전투’ 치열했던 그날[김정욱의 밀톡] 댓글+1 칠성 07.07 252
725 문경 호국영웅 김용배 장군 애국심 되새겨 칠성 07.07 225
724 100일만의 진중세례식 “그 어느때보다 풍성” 칠성 07.07 229
723 군산署,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주기 실시 칠성 07.07 187
722 문경시, 김용배 장군 제69주기 추모제 거행 칠성 07.07 200
721 양세종, 훈련소 우수상 표창…스포츠·연예 스타들, 모범 군생활 귀감 원문보기: http://sports.k… 칠성 06.23 241
720 호랑이유격대 구국충혼비, 불암사에 세워지다 칠성 06.23 207
719 남양주 '불암산 호랑이 유격대' 충혼비 제막 칠성 06.23 209
718 출근 중 교통사고 현장 달려가 모녀 구한 응급구조 부사관 칠성 06.23 193
717 낙동강 방어선 고수하고 반격 개시 칠성 06.16 220
716 군번 없는 6·25 영웅들…불암산 호랑이 유격대 정신 기린다 칠성 06.16 209
715 경북농협, 호국보훈의 달 맞아 6.25참전 유공자 위문 방문 칠성 06.16 168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55 명
  • 오늘 방문자 230 명
  • 어제 방문자 545 명
  • 최대 방문자 904 명
  • 전체 방문자 1,175,336 명
  • 전체 게시물 24,771 개
  • 전체 댓글수 39,393 개
  • 전체 회원수 2,434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광고 /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