떠나는 김오수 법무차관 “지난 10개월, 3년처럼 길고 힘들어”

떠나는 김오수 법무차관 “지난 10개월, 3년처럼 길고 힘들어”

박상기·조국·추미애 장관과 호흡
“지난해 6월부터 업무 감당 어려워”
조 장관 수사 당시 어려움 토로한 듯
박은정 권익위원장 후임 유력
김오수 법무부 차관이 지난해 11월 국회에서 열린 법사위 전체회의에서 검찰개혁 질문에 답하고 있다. 강창광 선임기자 chang@hani.co.kr
김오수 법무부 차관이 지난해 11월 국회에서 열린 법사위 전체회의에서 검찰개혁 질문에 답하고 있다. 강창광 선임기자 chang@hani.co.kr
김오수 법무부 차관이 27일 자리에서 물러났다. 김 차관은 지난해부터 이어진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일가 비리 사건과 청와대 울산시장 선거 개입 수사를 염두에 둔 듯 “지난해 6월부터 지금까지 10개월은 마치 3년처럼 길고 힘들었다”고 밝혔다. 김 차관은 오는 6월 임기가 끝나는 박은정 국민권익위원장의 후임으로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다.김 차관은 이날 오후 2시 경기도 과천시 법무부 청사에서 이임식을 열고 1년10개월의 차관 생활을 마무리했다. 김 차관은 2018년 6월 차관에 임명된 뒤 박상기·조국·추미애 장관 3명과 호흡을 맞췄다.
김 차관은 이임사에서 “지난 공직생활 중 힘들고 어렵지 않은 때가 없었지만 지난해 6월부터 지금까지 10개월은 마치 3년처럼 길고 힘들었다. (중략) 고백합니다만 저는 지난해 6월부터 열정이 식고 맡은 업무가 더는 감당하기 어렵다는 생각을 하며 그만둘 때가 언제일지를 항상 고민해 오고 있었다”고 말했다. 조 전 장관 일가 비리와 청와대 울산시장 선거 개입 의혹 등 수사가 이어지던 시기에 청와대·법무부와 검찰 사이에서 업무 조율이 쉽지 않았음을 우회적으로 내비친 것으로 풀이된다.김 차관은 “공직자로서 처와 결혼해 아들딸 낳고 키우며 전국 곳곳에서 생활하는 기쁨을 맛보았다. (중략) 1989년 사법연수원생으로 공직을 시작해 31년이 넘는 동안 지금의 저를 있게 해주신 사법연수원, 강원도 화천 7사단, 전국 검찰청, 과천 법무부 등에서 함께 근무하며 어울렸던 많은 분께 고개 숙여 고맙고 감사하다”고 밝혔다. 그는 “공직을 수행하면서 부족한 인품과 열정과 의욕만 앞세워 화를 내거나 여러분의 마음을 다치게 한 경우도 많았다. 일일이 잘못을 인정하고 용서를 구해야겠지만 이렇게 급히 떠나게 되는 것이니 너그러운 마음으로 용서하여 주시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원문보기:
http://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942184.html#csidx10e97b459dae826b4603d77f2c66a89 onebyone.gif?action_id=10e97b459dae826b4603d77f2c66a89 

Comments

손은석9705서울 04.29 19:18
특별히 화천 7사단이라고 언급한 이유가 있을거 같긴 합니다.
번호 포토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47 윤지성, 부대 복귀없이 12월13일 현역 제대 "마지막 휴가 중" 칠성 11.24 38
746 “우리는 대한민국 최고의 ‘안보단체’입니다” 칠성 11.24 27
745 육군 2군단 춘천·화천 6·25 전사자 합동영결식 칠성 11.17 40
744 육군협회, 감동과 사랑의 온라인 언텍트 신병수료식 성료 칠성 11.10 68
743 코로나에 막힌 신병 면회, 온라인으로 실시한다…4일 첫 개최 댓글+1 칠성 11.03 93
742 올해 GOP철책선 역대 최대 규모 파손, 왜? 댓글+5 칠성 11.03 103
741 한밤 순찰중 현금든 지갑 주인 찾아줘 댓글+3 칠성 10.27 125
740 산업은행, 육군 7사단 모범 장병 5명에 2500만원 후원 칠성 10.20 137
739 평양선두입성 김기열선배님 댓글+3 민경철8811충북 10.20 140
738 독수리연대 성명진상병 안장식 댓글+6 민경철8811충북 10.18 151
737 고속도로서 응급환자 구한 군인 4명에 ‘도공 의인상’ 댓글+3 칠성 10.13 132
736 은혜자동차공업사 이승훈씨 "경력단절 ZERO!, 기술숙련 PLUS!" 칠성 10.13 125
735 "끝까지 찾아 가족 품으로" 육군 7사단 화천서 유해발굴 나서 칠성 10.06 160
734 화천 7사단장 플라워 버킷 챌린지 참여 손은석9705서울 09.11 310
733 화천소방서, 개청 1주년을 돌아보며 칠성 09.09 304
732 전복 차량 모녀 구한 한동길 중사 ‘포스코히어로즈’ 칠성 08.25 353
731 육군7사단 이예지 중위·25사단 박미연 중사 댓글+4 칠성 08.25 617
730 포스코청암재단, 전복 차량서 모녀 구한 한동길 중사 포스코히어로즈 선정 칠성 08.25 339
729 6·25전쟁 무공수훈자 그날의 증언 칠성 08.11 337
728 자랑스러운 637포병!!(구 왕자포) 댓글+2 조진현9802서울 07.31 497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24 명
  • 오늘 방문자 235 명
  • 어제 방문자 532 명
  • 최대 방문자 904 명
  • 전체 방문자 1,208,965 명
  • 전체 게시물 25,138 개
  • 전체 댓글수 40,021 개
  • 전체 회원수 2,454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광고 /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