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상화로 봤던 6·25전사 부친 68년만에 찾아

초상화로 봤던 6·25전사 부친 68년만에 찾아

1951년 평창 일대서 전사한 김홍조 하사…딸 DNA로 확인
 

기사 이미지[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8년 전 강원도 평창 일대에서 유해로 발굴된 6·25 전사자의 신원이 군 당국의 유전자(DNA) 검사기법을 통해 또 확인됐다.

아버지를 찾고자 딸이 군 기관에 등록한 DNA 시료를 통해 확인되어 유가족의 DNA 시료 채취의 중요성이 다시 한번 입증됐다.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은 2011년 5월 6일 강원도 평창군 면온리 일대에서 발굴한 6·25 전사자 유해가 고(故) 김홍조 하사(현 계급 일병)로 확인됐다고 20일 밝혔다.

김 하사의 신원 확인은 2000년 4월 유해 발굴을 위한 첫 삽을 뜬 후 136번째이며, 유가족 DNA 검사기법을 적용한 두 번째 사례다.

국방부는 "고인의 딸 김외숙(69) 씨가 등록했던 DNA를 통해 신원을 최종적으로 확인할 수 있었으며, 향상된 유전자 검사기법을 적용해 가능했다"고 설명했다.

국방부조사본부 과학수사연구소는 지난 6월부터 기존에 보유하고 있던 유전자 중 2013년 이전에 검사했던 6·25 전사자의 유전자 7천400여 건을 대상으로 유가족 유전자 4만3천여 건을 대조한 결과, 신원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국방부는 "최근 김영인 결사유격대원의 신원을 DNA 검사기법으로 확인한 이후 이번에 같은 방법으로 김홍조 하사의 신원을 확인했다"면서 "앞으로도 신원 확인이 지속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신원이 확인된 김홍조 하사는 국군 제7사단 8연대 소속으로 6·25전쟁에 참전했다.

1951년 2월 11일, 당시 중공군이 경기 양평과 강원 원주 일대에 공격을 가하자 미 8군사령관은 적을 포위 섬멸하기 위한 격멸 작전을 계획했다. 국군 제3군단은 제7사단을 31번 도로(영월~평창선) 동쪽의 산악지대로 진출 시켜 미 10군단의 공격을 지원했다.

김 하사는 강원 평창 면온리 일대에서 속사리~하진부리 부근 전투(1951년 2~3월) 과정에서 전사한 것으로 추정된다. 그의 유해는 미국 별 문양 단추 1점과 고무줄 1점의 유품과 함께 평창 일대서 발굴됐다. 

기사 이미지[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



고인은 1923년 7월 15일 경남 울주군 상북면에서 4남 4녀 중 셋째로 태어났다.

19세에 결혼해 슬하에 4자녀를 둔 가장으로서 가족들의 생계를 책임졌다. 농사와 부둣가에서 일을 하면서 생계를 꾸리다가 27세의 나이로 6·25 전쟁에 참전했다.

그는 어머니에게 "제대하고 꼭 호강시켜드리겠습니다"라고 마지막 말을 남기며 입대했지만, 결국 돌아오지 못했다. 고인의 남겨진 유품이 없어 슬퍼하던 부인 정종인 씨는 남편을 그리워하는 마음을 담아 사진을 본뜬 초상화를 액자로 만들어 방에 걸어 놓았고 매일같이 돌아오기를 기도하며 지냈다.

초상화로 봤던 아버지를 68년 만에 만나게 된 딸 김외숙 씨는 "유해발굴 사업을 통해 아버지를 찾을 수 있을 것이라는 희망이 드디어 이루어졌다는 게 믿어지지 않는다"면서 "돌아가신 어머니께서 이 순간을 맞이하시면 좋을 텐데, 지금에서야 아버지가 가족 품으로 돌아오신 것이 너무 안타깝다"고 말했다.

국방부는 유가족과 협의를 거친 후 귀환 행사와 안장식을 통해 유해를 추후 국립현충원에 안장할 예정이다. 

기사 이미지[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 제공]

Comments

손은석9705서울 2019.10.20 14:46
아아. 8연대 선배님 ㅠ.ㅠ

저 위치면 현리 전투 같습니다. 10군단장 알몬드 장군 때문에 한국군과 미군이 참 많이 희생되었습니다 ㅠ.ㅠ
최장옥9710서울 2019.10.22 10:47
우리 선배님 덕에 저희가 이렇게 잘 살고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번호 포토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92 육군 간부들 출장 중 침착한 조치…졸음쉼터 응급환자 생명 구해 칠성 2020.02.11 1925
691 국무조정실 대테러센터장에 김혁수 육군 중장 임명 댓글+2 칠성 2020.02.04 2338
690 아버지는 나의 전우 댓글+2 민경철8811충북 2020.01.14 2288
689 무협, 연말 맞아 육·해·공 3군 자매부대 순회 위문 칠성 2020.01.01 2215
688 화천 DMZ 작은 도서관, 상서면 산양리에 개관 댓글+4 칠성 2020.01.01 2243
687 12월20일 사방거리 DMZ 시네마 1층에 개관 칠성 2019.12.25 1777
686 대북 적개심 강조 ‘안보관광’에서 ‘생태관광’으로 칠성 2019.12.25 2253
685 우석대, 공주시와 7사단 위문 공연 펼쳐 댓글+7 칠성 2019.12.18 2102
684 윤지성, 군입대 후 근황 재조명..워너원 멤버 회동→늠름해진 미모 칠성 2019.12.12 1880
683 육군 2군단, 2019 한국전쟁 전사자 유해발굴 영결식 칠성 2019.12.12 1803
682 박태완 울산 중구청장, 6.25 화랑무공훈장 전수 칠성 2019.12.12 1711
681 워너원 윤지성, 군 입대 후 근황 공개 ‘훈훈한 비주얼 눈길’ 칠성 2019.12.12 1525
680 접경지역 군인 빠지자, 문 닫는 상점…주민 '생존권' 호소 칠성 2019.12.12 1763
679 6·25 참전유공자 홍우순씨에 화랑무공훈장 칠성 2019.12.12 1736
678 윤지성, 군 복무중 귀여운 근황…여전한 '미모' 칠성 2019.12.12 1529
677 육군 36사단, 6·25 전사자 합동 영결식 거행 칠성 2019.12.12 1540
676 [김희철의 전쟁사](16) 중공군 입장에서 본 한국전쟁(비호산 전투)과 맥아더의 오판 칠성 2019.12.06 2092
675 국방일보 장병 대상 설문조사…겨울간식·제설·前 여친도 생각 칠성 2019.12.06 1665
674 6·25 전쟁 국군 전사자, 68년만에 가족 품으로 댓글+1 칠성 2019.11.27 1585
673 '호국 영웅' 故김홍조 하사 귀환행사 22일 울산 자택서 거행 칠성 2019.11.27 1558
672 '신예' 김준태, 생애 첫 당구월드컵 4강 진출 쾌거 [구리 당구월드컵] 댓글+3 칠성 2019.11.12 1703
671 영웅이시여 편히 잠드소서!... 김영인 영웅 귀환 행사 칠성 2019.11.06 1466
670 화천 포획틀 100개로 확대 엽사들도 멧돼지 소탕 착수 댓글+3 칠성 2019.10.31 1697
669 보훈 공감, 톡톡! 이달의 6·25 전쟁영웅 ‘이성가 육군 소장’ 칠성 2019.10.31 1681
668 화천군 ASF 차단 야생멧돼지 포획 속도 칠성 2019.10.31 1489
열람중 초상화로 봤던 6·25전사 부친 68년만에 찾아 댓글+2 칠성 2019.10.20 1798
666 민통선 이북 야생 멧돼지 제거 목적, 사상 초유 합동 작전 출처 : 미디어라이프(medialife)(htt… 댓글+2 칠성 2019.10.15 1645
665 순복음춘천교회, 2019 육군 2군단 연합 찬양축제 개최 칠성 2019.10.15 1796
664 철원군, 야생멧돼지 ASF 바이러스 검출에 따른 방역강화 칠성 2019.10.15 1595
663 영천전투 주역 이성가 소장 '10월의 6·25전쟁영웅' 칠성 2019.10.03 1704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17(3) 명
  • 오늘 방문자 668 명
  • 어제 방문자 674 명
  • 최대 방문자 1,022 명
  • 전체 방문자 1,513,452 명
  • 전체 게시물 30,416 개
  • 전체 댓글수 50,277 개
  • 전체 회원수 2,755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광고 / ad
    Previous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