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1년 만에 고향에서 추석을 맞게 된 2명의 국군전사자

민경철(88.11충북) 1 7,071 2011.09.11 23:36


1950년 추석(9월 26일)을 며칠 앞두고 나라의 부름을 받아 집을  나섰던 2명의 호국용사가 전사한지 61년 만에 신원이 확인되어 고향에서 추석을 맞게 되었다.

이번에 신원이 확인된 국군용사는 故 하사 정우상(‘28. 11월 生)과 故 하사 조용수(’24. 9월 生)로, 이들은 1950년 9월 20일 경남 통영에서 함께 입대한 뒤 같은 소대에서 8개월여 동안 함께 싸우다 전사한 뒤 미처 수습되지 못한 채 전투현장에 남겨졌다가 지난 5월 17일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과 제36보병사단에 의해 강원 평창 대관령에서 인식표와 함께 발굴되었다.

국방부는 2구의 국군전사자 유해에 대해 인식표의 군번을 단서로 유가족을 추적하여 유전자 비교검사를 실시한 결과, 두 사람이 국군 수도사단 1연대 3대대 11중대 2소대 소속으로 확인하였다. 관계자에 따르면 “같은 날 입대해서 동일 소대에서 함께 싸웠던 부대원을 발굴하여 동시에 신원을 확인한 사례는 이번이 처음으로 매우 보기 드문 사례이다.”고 말했다.

기록에 의하면, 故 정우상 하사와 故 조용수 하사는 입대이후 북진 대열에 합류해 원산탈환작전에 이어 국군의 선봉으로 함북 청진까지 진격했다가 1・4후퇴 후 중공군 5월 공세에 맞섰던 1951년 5월 22일 대관령전투에서 무공을 세우고 함께 장렬히 전사한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이들에게는 전투유공으로 1954년 화랑무공훈장이 각각 수여되었다.

경남 양산에서 4남 2녀 중 장남으로 태어난 故 정우상 하사는  동생 정우향(68세, 경남 양산 거주)씨가, 경남 함안에서 5남 3녀 중 3남으로 태어난 故 조용수 하사는 동생 조용백(73세, 부산 연제 거주)씨가 생존하여 이들의 DNA와 비교분석한 결과 형제관계임이 판정되어 전사자의 신원을 최종 확인했다.

국방부에서는 8일 오전과 오후, 신원확인 통보절차에 따라 제53보병사단장과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장이 지역 행정기관장 및 보훈단체 회원들과 함께 유가족 자택을 방문해 국방부장관 명의의 신원확인 통지서와 위로패, 전사자의 유해수습 시 관을 덮은 태극기와 유품 등을 각각 전달할 예정이다.

한편, 이 소식을 접한 유가족 정우향(故 하사 정우상의 동생)씨는 “꿈에도 그리던 형님을 찾게 되어 감사하다. 특히 이번 추석에 형님을 모실 수 있어 너무 기쁘다.”고 소감을 밝히고, 아울러 “둘째 형(故 일등중사 정우동, 7사단 3연대 소속으로 참전, 화랑무공훈장 수여)도 참전했다가 만기제대한 후 75년도에 돌아가셨지만, 국립묘지 안장 대상자임에도 불구하고 당시에는 잘 알지 못해서 지금 고향 사찰에 모셔져 있다.”면서, “큰 형님과 함께 국립묘지에 모셔주기를 희망한다.”고 요청해옴에 따라 국방부는 국가보훈처와 협의 후 10월 중 국립대전현충원에 안장을 추진할 계획이다.

<담당자> ☎ 국방부유해발굴감식단 02) 811-6512


 | 등록일 : 2011.09.08

 

Comments

이주석(82.02강원) 2011.09.13 16:44
진정 조국은 하나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38 작전지역 강을 건너는 장병들 칠성 04.23 49
137 칠성부대 출신 유명인 댓글+3 칠성 2017.02.13 1415
136 7사단 소개 영상 칠성 2016.01.18 1196
135 불암산과 7사단 손은석9705서울 2016.01.18 1460
134 우리지역 호국영웅 <7> 김용배 장군...한국전 첫 승리 ‘동락리 전투’ 주도 칠성 2015.06.24 3475
133 16포병대대 댓글+3 이주석(82.02강원) 2012.01.12 20265
132 1월의 호국인물로 '심일 육군소령' 선정 이주석(82.02강원) 2012.01.09 9286
131 이철휘 예비역대장 민경철(88.11충북) 2011.12.18 13828
130 장용순선배님 원주시 자원봉사상 수상 댓글+2 민경철(88.11충북) 2011.12.18 7631
129 이기자부대 제34·35대 사단장 이·취임 민경철(88.11충북) 2011.12.01 13952
128 유재흥 제19대 국방부 장관 별세 댓글+1 이주석(82.02강원) 2011.11.29 10052
127 "주장이 된 사율" 민경철(88.11충북) 2011.11.28 7230
126 “군인이 새집 지어줘 여한 없어” 댓글+1 민경철(88.11충북) 2011.11.26 6664
125 軍歌처럼 뼛골로 온 아버지… 62세 딸은 흐느꼈다 민경철(88.11충북) 2011.11.21 11763
124 11월의 6ㆍ25 전쟁영웅 김옥상 육군일병 민경철(88.11충북) 2011.11.04 6925
123 최문순 강원지사 “춘천과 화천은 이제 한 동네” 댓글+1 이주석(82.02강원) 2011.09.21 8089
122 민병선 사단장님 댓글+3 이주석(82.02강원) 2011.09.19 10694
121 부대별 순위 댓글+6 이주석(82.02강원) 2011.09.12 10755
120 32세 정성기, 야구인생 출발선에 다시 서다 댓글+1 이주석(82.02강원) 2011.09.12 8432
열람중 61년 만에 고향에서 추석을 맞게 된 2명의 국군전사자 댓글+1 민경철(88.11충북) 2011.09.11 7072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27 명
  • 오늘 방문자 114 명
  • 어제 방문자 281 명
  • 최대 방문자 904 명
  • 전체 방문자 884,781 명
  • 전체 게시물 21,120 개
  • 전체 댓글수 32,423 개
  • 전체 회원수 2,091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