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년전 조양호회장은 수색대대 병장이었다

40년전 조양호회장은 수색대대 병장이었다

image_readtop_2011_570303_1314874749477012.jpg

"저도 40년 전 이곳 철책에서 초병 근무를 했습니다." 

1일 강원도 화천 육군 7사단을 찾은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은 만감이 교차했다. 40년 전 조 회장은 이 경계초소에서 사병으로 군복무를 했기 때문이다. 지금도 그렇지만 재벌 총수 아들이 비무장지대에서 사병으로 근무한다는 것은 흔치 않은 일이었다.

1970년대 초 미국 유학 중 조 회장은 군 입대를 위해 귀국해 7사단 비무장지대 수색대대에서 사병으로 복무했다. 베트남전쟁에 파병돼 베트남 꾸이년에서 11개월 동안 근무한 후 다시 강원도 비무장지대로 돌아와 병장으로 만기 제대했다. 그에게 군 시절은 헛된 시간이 아니었다. 이때 체득한 안보관과 애국심은 훗날 평창동계올림픽 유치와 방위산업진흥회 회장을 맡는 데 큰 자극이 됐다고 한다. 사회 지도층이 모범을 보이는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실천한 것이다. 이날 조 회장은 한국방위산업진흥회 회장 자격으로 방산업체 대표단과 함께 강원도 전방부대를 방문해 국군 장병들을 위로했다. 
 

강원도 7사단에서 초병근무를 서고 있는 40년 전 조양호 회장의 모습.
사진설명강원도 7사단에서 초병근무를 서고 있는 40년 전 조양호 회장의 모습.

조 회장은 이날 전방 초소 방문에 앞서 병사 식당에서 장병들과 점심식사를 함께하며 국가 안보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식사 후에는 위문금과 체력단련 기구를 위문품으로 증정했다. 

조 회장은 "무기체계의 성능 못지않게 굳건한 정신 자세와 사기가 승패를 좌우하는 중요한 요소"라며 "방산업계는 더 나은 무기체계를 개발해 정예강군 건설에 기여하는 동반자로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올해 초 열린 한국방위산업진흥회 이사회에서 기획됐다. 당시 이사회에서는 재계 총수들의 병역이 화제로 떠올랐고, 이사 중 한 명이 조양호 회장에게 군복무를 했는지 물었다. 그러자 조양호 회장은 과거 7사단 복무와 베트남전 파병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놓았다. 군대 이야기로 웃음꽃이 피자 자연스레 전방에서 근무하는 장병들을 위로하고 전방 상황과 전투 감시장비 및 보급품 등 무기체계를 살펴보는 기회를 갖자는 얘기가 나오게 된 것이다.



이날 행사에는 조 회장을 비롯해 류진 풍산 회장과 엄항석 두산 DST 사장, 황영수 LIG넥스원 사업개발본부장 등 15개 방위산업체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조 회장은 2004년 한국방위산업진흥회 회장으로 선임돼 지금까지 이 조직을 이끌고 있다. 한국방위산업진흥회는 우리나라 방위산업의 육성 발전을 위해 1976년 사단법인으로 출범한 단체다. 현재 대한항공을 비롯해 LIG넥스원, 기아자동차, 대우조선해양, 두산DST, 삼성테크윈 등 184개 업체가 회원사다. 

[정승환 기자]  

Comments

권태영8709경기 2019.04.08 19:28
월남전때 공여받은 미제 M16A1
손은석9705서울 2019.04.09 09:36
저때면 그럴거 같습니다
최봉준8503경남 2019.04.11 12:43
아마 논산훈련소에서 사용했든총기가 그것일수도.......무려 34년전이니,
손은석9705서울 2019.04.11 13:37
저는 예비군 가서 받은게..
번호 포토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12 휴가중 육군 사병 지하철 몰카범 붙잡아 화제 칠성 06.02 18
711 [호국보훈의달] 최영근 6.25참전유공자회 상주시지회 회장 칠성 06.02 12
710 휴가 나온 GOP 일병, 지하철 몰카범 붙잡았다 댓글+4 남태식9603서울 06.02 21
709 육군 장교 전역 후 공군 장교로 임관한 최수지 소위 화제 댓글+1 칠성 05.29 43
708 치열했던 마지막 승전지, 그 자리엔 평화의 물길이… 칠성 05.28 20
707 걸그룹 시오시작·한국토종닭협회, ‘맛있고 힘나는 위문공연’ 칠성 05.28 24
706 한 촉 한 촉… 추억 키우는 신록의 정취 칠성 05.12 58
705 떠나는 김오수 법무차관 “지난 10개월, 3년처럼 길고 힘들어” 댓글+1 칠성 04.28 81
704 조부·부친 이어 3대째 군의관 "장병들 건강 책임지겠습니다" 칠성 04.28 86
703 화천소방서, 화재진압 유공자 표창 댓글+1 칠성 04.01 131
702 세상에 이런일이? 댓글+1 양무근8610대구 03.29 139
701 이영기 중사 등 7사단 부사관 화재 조기 진압 댓글+2 칠성 03.24 163
700 화천군, 4월 6일 개학 앞두고 초·중·고교 코로나19 방역작업 칠성 03.24 110
699 감염 방지 출입제한에 차창으로 나눈 아들과의 인사 댓글+3 칠성 03.10 160
698 류우식 준장, 모교 방문해 육군참모총장상 전달 칠성 03.03 187
697 40년 만에 재회한 한인 태권도인들의 특별한 만남 칠성 02.18 142
696 [6·25전쟁 70주년 영남일보 특별기획 1부-경북의 戰線 .4] 구국의 일전 영천지구 전투 칠성 02.18 136
695 육군 2군단·7사단 간부들 시민 구조 댓글+2 칠성 02.11 286
694 강원도와 육군 제7사단, 화천 야생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 지속 발생에 따른 관·군 방역 협조체계 강화 칠성 02.11 173
693 육군 간부들 출장 중 침착한 조치…졸음쉼터 응급환자 생명 구해 칠성 02.11 254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39 명
  • 오늘 방문자 94 명
  • 어제 방문자 237 명
  • 최대 방문자 904 명
  • 전체 방문자 1,129,655 명
  • 전체 게시물 24,167 개
  • 전체 댓글수 38,391 개
  • 전체 회원수 2,396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광고 /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