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년전 조양호회장은 수색대대 병장이었다

40년전 조양호회장은 수색대대 병장이었다

image_readtop_2011_570303_1314874749477012.jpg

"저도 40년 전 이곳 철책에서 초병 근무를 했습니다." 

1일 강원도 화천 육군 7사단을 찾은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은 만감이 교차했다. 40년 전 조 회장은 이 경계초소에서 사병으로 군복무를 했기 때문이다. 지금도 그렇지만 재벌 총수 아들이 비무장지대에서 사병으로 근무한다는 것은 흔치 않은 일이었다.

1970년대 초 미국 유학 중 조 회장은 군 입대를 위해 귀국해 7사단 비무장지대 수색대대에서 사병으로 복무했다. 베트남전쟁에 파병돼 베트남 꾸이년에서 11개월 동안 근무한 후 다시 강원도 비무장지대로 돌아와 병장으로 만기 제대했다. 그에게 군 시절은 헛된 시간이 아니었다. 이때 체득한 안보관과 애국심은 훗날 평창동계올림픽 유치와 방위산업진흥회 회장을 맡는 데 큰 자극이 됐다고 한다. 사회 지도층이 모범을 보이는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실천한 것이다. 이날 조 회장은 한국방위산업진흥회 회장 자격으로 방산업체 대표단과 함께 강원도 전방부대를 방문해 국군 장병들을 위로했다. 
 

강원도 7사단에서 초병근무를 서고 있는 40년 전 조양호 회장의 모습.
사진설명강원도 7사단에서 초병근무를 서고 있는 40년 전 조양호 회장의 모습.

조 회장은 이날 전방 초소 방문에 앞서 병사 식당에서 장병들과 점심식사를 함께하며 국가 안보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식사 후에는 위문금과 체력단련 기구를 위문품으로 증정했다. 

조 회장은 "무기체계의 성능 못지않게 굳건한 정신 자세와 사기가 승패를 좌우하는 중요한 요소"라며 "방산업계는 더 나은 무기체계를 개발해 정예강군 건설에 기여하는 동반자로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올해 초 열린 한국방위산업진흥회 이사회에서 기획됐다. 당시 이사회에서는 재계 총수들의 병역이 화제로 떠올랐고, 이사 중 한 명이 조양호 회장에게 군복무를 했는지 물었다. 그러자 조양호 회장은 과거 7사단 복무와 베트남전 파병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놓았다. 군대 이야기로 웃음꽃이 피자 자연스레 전방에서 근무하는 장병들을 위로하고 전방 상황과 전투 감시장비 및 보급품 등 무기체계를 살펴보는 기회를 갖자는 얘기가 나오게 된 것이다.



이날 행사에는 조 회장을 비롯해 류진 풍산 회장과 엄항석 두산 DST 사장, 황영수 LIG넥스원 사업개발본부장 등 15개 방위산업체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조 회장은 2004년 한국방위산업진흥회 회장으로 선임돼 지금까지 이 조직을 이끌고 있다. 한국방위산업진흥회는 우리나라 방위산업의 육성 발전을 위해 1976년 사단법인으로 출범한 단체다. 현재 대한항공을 비롯해 LIG넥스원, 기아자동차, 대우조선해양, 두산DST, 삼성테크윈 등 184개 업체가 회원사다. 

[정승환 기자]  

Comments

권태영8709경기 04.08 19:28
월남전때 공여받은 미제 M16A1
손은석9705서울 04.09 09:36
저때면 그럴거 같습니다
최봉준8503경남 04.11 12:43
아마 논산훈련소에서 사용했든총기가 그것일수도.......무려 34년전이니,
손은석9705서울 04.11 13:37
저는 예비군 가서 받은게..
번호 포토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57 화천 쪽배축제 용선대회 댓글+2 칠성 08.07 24
656 "충성"…B1A4 출신 차선우(바로), 오늘(30일) 현역 입대 댓글+9 칠성 08.07 66
655 양종수 "7사단은 대한민국 명품사단" 칠성 08.05 38
654 美 8軍 65의무여단, 육군 7사단 GOP 견학 칠성 08.05 27
653 '6·25와 4·19를 찍다' 이명동 전 월간 사진예술 발행인 별세 칠성 07.30 44
652 휴전선 155마일 횡단... 육군 7사단 병영체험 칠성 07.30 55
651 산천호 대회 ‘7사단의 날’ 행사 칠성 07.30 45
650 휴전선 155마일 횡단 및 평화통일기원 결의대회 개최 칠성 07.30 36
649 2019 산천호(용선)대회 ‘7사단의 날’ 행사 칠성 07.30 37
648 국방부 유해발굴단, 전남서 6·25참전자 증언 청취 칠성 07.23 46
647 도내 군·군가족 ‘6만명’ 강원도 떠난다 댓글+5 칠성 07.17 54
646 대전현충원, 7월의 현충인물 선정패 증정 칠성 07.17 47
645 문경 출신 故 김용배 장군 제68주기 추모제 거행 댓글+3 칠성 07.09 64
644 대전현충원, 7월의 현충인물 ‘강태조 육군일병’ 선정 댓글+2 칠성 07.02 70
643 향군 "호국용사 유해, 조국의 품으로"…6·25 전사자 유해 발굴 '큰 성과' 칠성 07.02 48
642 대전현충원, 7월의 현충인물에 강태조 육군일병 선정 칠성 07.02 58
641 6·25전쟁 활약 '불암산 호랑이 유격대'를 아시나요 댓글+1 칠성 06.25 76
640 참전용사·역대사단장 한자리 창설 축하 댓글+5 칠성 06.25 108
639 육군 7사단, 창설 70주년 기념행사 개최 댓글+1 칠성 06.25 102
638 길상사 호국영령 천도법회 열어 칠성 06.25 54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34 명
  • 오늘 방문자 180 명
  • 어제 방문자 285 명
  • 최대 방문자 904 명
  • 전체 방문자 1,021,188 명
  • 전체 게시물 22,146 개
  • 전체 댓글수 33,959 개
  • 전체 회원수 2,260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광고 /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