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병수료식 가족·애인 잃은 김 이병 전역시켜주라" 청원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울=뉴시스】 오종택 기자 = 신병수료식 날 가족과 여자 친구를 교통사고로 한꺼번에 잃은 육군 7사단 소속 김 이병의 전역을 촉구하는 글이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올라왔다. 

22일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신병수료식 날 사고로 가족·연인 등 4명을 떠나보낸 김 이병에 대한 전역을 요구하는 글이 잇따라 게시되고 있다.

한 청원인은 '신병 수료식 후 귀갓길 교통사고로 가족을 잃은 김 이병을 전역시켜주세요'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사람을 하나가 아닌 한꺼번에 잃은 심정을 무엇으로 위로할 수 있겠느냐"며 "전역을 시켜 달라"고 밝혔다.

이어 "지킬 것이 사라졌는데 무슨 심정으로 나라를 지킬 수 있겠느냐"며 "남겨진 아버지도 김이병도 적극적인 치료가 필요해 보인다"고 청원했다.

또 다른 청원인은 '20일 육군 7사단 가족교통사고당한 김이병 전역시켜주십시오'라는 글을 통해 "신병 첫면회를 마친 가족들이 안타까운 교통사고로 인해 소중한 생명을 잃었다"며 "조기 전역시켜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요청했다.

예비역 부사관 출신이라고 밝힌 또 다른 청원인은 '김 이병 가족 사고 관련 간곡히 청원합니다'라는 글에서 "경험상 이러한 병사를 관리하는 것이 쉬운 일이 아니다"라며 "복무 부적응으로 인한 2차사고도 완전히 배제할 수 없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김 이병의 정신적 충겨과 고통을 휴가만으로는 대체하기 어렵다. 김 이병의 아버지도 중태인 상황에서 나라의 아들이 아닌 한가정의 가장으로 되돌아가야할 때"라며 "김 이병의 전역을 간곡히 청원한다"고 강조했다. 

김 이병은 지난 20일 신병수료식 날 가족, 여자친구를 면회하며 입대 후 가장 행복한 한때를 보냈다.  

그러나 김 이병의 어머니와 누나, 여동생 등 일가족 3명과 김 이병의 여자친구는 이날 면회를 마치고 돌아가던 중 화천군 화천읍 한 지방도에서 발생한 교통사고로 세상을 떠났다. 

당시 김 이병의 아버지 김모(53)씨가 몰던 쏘렌토 승용차가 도로 옆 가로수를 들이받으며 발생한 사고였다. 운전자인 김 이병의 아버지는 크게 다쳐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이 같은 김 이병의 안타까운 사연이 전해지면서 이날 하루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김 이병의 전역을 촉구하는 청원 글이 여러 건 올라왔다. 관련 글에 동의·참여하는 인원도 계속 늘고 있다. 

청원 글에 관계없이 김 이병이 조기 전역할 가능성이 없는 것은 아니다.
 

associate_pic
【화천=뉴시스】한윤식 기자 = 21일 전날 오후 강원 화천군 화천읍 풍산리 지방도로에서 군에 입대한 아들 면회를 마치고 귀가 중 교통사고로 4명이 사망하고 1명이 중상을 입은 현장이 당시 참혹함을 보여주고 있다. 2018.12.21.  ysh@newsis.com


입원 중인 김 이병의 아버지가 장기간 경제활동이 불가능해 김 이병이 가계를 책임져야 되는 상황이 되면 생계유지 곤란 사유에 해당할 수 있다. 김 이병은 병무청에 이 같은 사유로 전역 신청할 수 있다.  

또 부대 복귀 후 정신적 충격 등으로 복무가 불가능하다고 판단되면 전역심사위원회를 거쳐 조기 전역할 수도 있다. 

육군 관계자는 "김 이병과 같은 (가족사망) 사유 만으로 전역한 사례는 없는 것으로 안다"면서 "김 이병 휴가복귀 후 추가로 지원이 필요할 경우 지원하고, 부대 적응여부 등을 면밀히 관찰해 (전역이 필요한지를) 판단하게 될 것"이라며 말했다.

한편 육군은 한순간에 가족과 여자친구를 잃은 김 이병에게 12일간의 청원 및 위로 휴가를 조치했다.  

김용우 육군 참모총장은 사고 하루 뒤인 지난 21일 오후 김 이병의 어머니와 누나, 여동생 등의 빈소가 있는 병원을 방문해 조문하고 깊은 애도를 표했다.

 ohjt@newsis.com  

Comments

번호 포토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34 화천군, 제2회 평화지역 문화난장판 댓글+2 칠성 06.11 20
633 70년 외로이 계셨던 호국용사 꼭 가족 품에 칠성 06.11 12
632 '파로호 언덕에 아무도 찾지 않는 빛바랜 비석' 칠성 06.11 12
631 마지막 한 분까지…육군 7사단 화천서 6·25 전사자 유해발굴 댓글+1 칠성 06.04 37
630 워너원 출신 윤지성 입대…19일 신곡 '동,화' 발표 댓글+8 칠성 05.21 57
629 화천군, 평화의 댐 완전개방 가시화 댓글+4 칠성 05.14 79
628 도내 주둔 사단장급 6명 인사 단행 칠성 05.14 73
627 육군 36사단 평창 모릿재 일대에서 10일까지 진행 칠성 05.07 54
626 화천군, 제97회 어린이날 화천 어린이 큰잔치 칠성 05.07 50
625 “가족과 함께 화천서 마술쇼 보세요” 칠성 05.07 47
624 육군 올바른 휴대전화 사용 3득(得) 3독(毒) 운동 전개 칠성 05.01 57
623 박원호 7사단장 취임 댓글+8 민경철8811충북 2018.12.04 1292
622 화천 으뜸봉사상 시상 칠성 04.16 75
621 수송거목 故 조양호 회장....고인은 부드럽고 따뜻했다 댓글+2 칠성 04.16 80
620 감리교군선교회, 7사단 신병교육대서 세례식 거행 댓글+2 칠성 04.09 107
619 군 장병 e-스포츠 대회 예선전 칠성 04.09 91
618 숱한 위기를 기회로…세계 하늘길 개척한 뚝심의 기업인 칠성 04.09 99
617 40년전 조양호회장은 수색대대 병장이었다 댓글+4 칠성 04.08 533
616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미국서 숙환으로 별세…향년 70세 댓글+4 칠성 04.08 104
615 화천지역 주둔 장병들 에티오피아 장학사업 수 년째 동참 칠성 04.02 110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39 명
  • 오늘 방문자 231 명
  • 어제 방문자 225 명
  • 최대 방문자 904 명
  • 전체 방문자 1,000,413 명
  • 전체 게시물 21,932 개
  • 전체 댓글수 33,543 개
  • 전체 회원수 2,218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광고 / ad